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서동욱 전남도의장, 남해안권 개발 전담기구 설치 필요성 역설남해안 종합개발청 설립 특별법 제정 건의
대한민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제6차 임시회

서동욱 전남도의장이 남해안권 개발을 주도할 전담기구 설치 필요성을 역설하며 남해안 종합개발청 설립 특별법 제정을 건의했다.

전남도의회 서동욱 의장은 18일 부여군 롯데리조트에서 열린 대한민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제6차 임시회에 참석하여 각 시도 의장들과 함께 지역 현안을 논의하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논의된 안건 중 총 12건의 안건이 가결되어, 협의회 차원에서 국회와 소관부처에 건의하기로 결정됐다.

서 의장은 “남해안권은 동북아와 유라시아 대륙의 지정학적 중심지에 위치해 있고 천혜의 해양자원과 생태‧역사 문화자원을 보유하고 있으나 정치‧경제‧문화적 차이로 인해 상호 간 상생 발전에 한계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남해안 종합개발청이 설립된다면 광역관광 개발, 크루즈 관광, 섬 개발 등 다부처 협의가 필요한 인·허가 절차가 신속히 처리되고 남해안을 신해양·문화관광 중심 거점으로 육성할 수 있을 것이다”며 국가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호소했다.

이번 건의안은 부산광역시의회, 경상남도의회와 공동으로 발의됐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소병철 국회의원과 김회재 국회의원이 각각 대표 발의한 ‘남해안권 개발 및 발전을 위한 특별법안’과 ‘남해안권 발전 특별법안’이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심사를 앞두고 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