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전남도, 저소득·취약계층에 가정용 친환경 보일러 지원3억 8천만원 투입, 635대 보급…미세먼지 저감, 난방비 부담 해소 기대
'가정용 친환경 보일러 지원' 홍보 포스터.

전라남도는 탄소중립 실천과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의 난방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올해 3억 8천100만 원의 예산을 투입, 가정용 친환경 보일러 635대를 보급한다고 밝혔다.

가정용 친환경 보일러는 표시 가스 소비량 70kW 이하인 콘덴싱 가스보일러로, ‘환경기술산업법’에 따라 환경표지 인증을 받은 제품을 말한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연구 결과에 따르면 노후 보일러를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 시 1대당 질소산화물은 연간 약 87%, 일산화탄소는 71%, 이산화탄소는 19% 저감 된다. 특히 열효율이 높아 연간 가스 요금을 최대 44만 원 절약할 수 있다.

지원 대상 가구는 기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인, 한부모가족에 더해 기준 중위소득 70% 이하인 다자녀(2자녀 이상) 가구, 아동, 노인, 장애인 등 사회복지시설로 확대했다.

지난해까지 지원했던 일반가정은 제외됐으며, 지원 금액은 1가구당 정부 보조금(지방비 포함) 60만 원이다.

지원 대상 가구는 환경부와 업무협약을 맺은 경동나비엔, 귀뚜라미, 대성쎌틱에너시스, 알토엔대우, 4개사의 친환경 보일러로 교체하면 제조업체가 추가로 10만~20만 원을 지원해 거의 자부담 없이 무상으로 교체할 수 있다.

보조금 신청은 온라인(https://ecosq.or.kr)이나 시·군 환경 부서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한편, 전남도는 도 자체 사업으로 8천800만 원의 예산을 투입, 친환경 보일러 설치가 어려운 저소득층이 노후 보일러 교체를 희망할 경우 1가구당 80만 원을 지원한다. 

조규봉 기자  cgb21200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규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