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전남 동부권 의대 유치 당위성 공감대 형성19일 순천대 이병운 총장, 여수시의회 김영규 의장 의대 유치 협력 논의
순천대 이병운 총장이 19일 여수시의회와 간담회를 통해 전남동부권 의대설립 의견을 나눴다.  <사진 순천대 제공>

전남의대를 유치하려는 국립순천대학교(이병운 총장) 움직임이 분주해지고 있다. 전남도의 전남의대 유치가 공동의대에서 단일의대로 바뀌면서 인근 시군의 협력이 절대적으로 필요해졌기 때문이다.

순천대는 의과대학 설립에 대한 지역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19일 이병운 총장과 여수시의회 김영규 의장이 만났다고 밝혔다.

이날 국립순천대 이병운 총장과 문승태 대외협력부총장, 박병희 의과대학설립추진단장은 여수시의회를 방문해 간담회를 갖고 전남 동부권 의과대학 설립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국립순천대 박병희 의대설립추진단장은 면담에서 전남 동부권의 열악한 의료환경 및 높은 인구밀도, 산단 인접성 등을 설명하며, “전남 동부권에 의과대학과 대학병원이 반드시 들어서야 한다”라고 국립순천대 의대 유치 당위성을 강조했다.

국립순천대 이병운 총장은 “전남 동부권의 의료 붕괴를 막고, 더 나아가 지방소멸을 방지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로 인식하여, 순천대 의과대학 설립에 열정을 쏟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여수시의회 김영규 의장은 “의과대학 유치에 필요한 절차와 지원 사항에 대해 신속하고 효과적인 조치를 취하겠다”라며, 적극적인 지원과 협력을 약속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