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순천지역 뉴스
김문수 의원, 순천대 의대 유치 특별법 대표발의순천대 의과대학 설치하고 대학병원 설립 내용으로 구성
여수·순천·광양·곡성·구례 의원들, "한마음 한뜻 최선” 다짐
김문수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순천갑)

김문수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순천갑)이 지난 12일 「국립순천대학교 의과대학 설치 및 대학병원 설립을 위한 특별법안」(이하 특별법)을 대표발의하고 순천대 의대 설치와 대학병원 설립을 약속했다.

이번 특별법에는 국립순천대학교의 의과대학 설치, 대학병원 설립에 관한 내용, 의대 설치에 따른 중앙정부의 예산 지원과 지자체의 지원 특례 등의 지원 근거도 포함됐다.

김문수 의원 대표발의로 준비된 특별법은 전남 동부권 여수·순천·광양·곡성·구례의 권향엽(순천광양곡성구례을), 주철현(여수갑), 조계원(여수을) 의원도 발의 명단에 이름을 올렸으며 이용선, 천하람, 양문석, 송재봉, 김영호, 장경태, 문정복 의원도 발의에 동참했다.

그간 전남 동부권 의원들은 전남동부권에 국립의대 및 대학병원 설립을 강조해왔다.

전남 동부권은 국가 산업의 중추인 여수국가산단과 광양국가산단이 위치해 있고, 인구도 1.4배나 더 많고, 국세 납부액도 서부권보다 7.2배나 더 부담하지만 공공 인프라가 서부권에만 쏠려 있다.

실제 전남도청은 물론이고 교육청·경찰청과 같은 주요 행정기관과 한국전력공사·한국농어촌공사 등 16개 공기업․공공기관 모두 서부권에 밀집돼 있다.

또 동부권 인구 천명 당 의사수가 서부권 1.6명보다 적은 1.5명에 불과하고, 중증 응급환자 전원율도 10.7%로 전국에서 가장 높다. 동부권은 긴급 외상의료센터나 상급종합병원을 가기 위해 1시간 이상이 소요되는 의료 사각지대다.

김문수 의원은 "이번 특별법 발의를 시작으로 “전남 동부권 국회의원들과 한마음 한뜻으로 동력을 모으고, 국립순천대 의대 설치를 기다리고 계신 순천시민들의 염원에 보답하기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한편 지난 5일 전남 동부권 여수·순천·광양·곡성·구례 국회의원들은 기자회견을 통해 ‘순천대 의과대학 신설을 촉구’한데 이어 12일 특별법 발의에도 동참하며, 국립순천대 의과대학 유치에 뜻을 모았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