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봉사
개별적인 복귀희망서 제출
LG정유 파업 사실상 종료
집단출근 투쟁 중단, 개별 복귀키로 결정 회사 측, 11일 오후 정문 개방
LG정유 노동조합이 11일 집단으로 ``복귀희망서``를 제출했다.



이로써 25일간의 파업이 사실상 종료됐다.



노조는 이날 오전 8시 오전 교대 근무 시간에 맞춰, LG정유 정문 앞에서 집단 출근 투쟁을 벌인 후, 여수시 학동 청소년소련원으로 자리를 옮겨 향후 투쟁일정을 논의한 자리에서 노조원 개인명의의 ``복귀희망서``를 작성해 제출키로 의견을 모았다.



이에따라 그동안 벌여왔던 집단 출근 투쟁은 이날 오후 교대시간부터 중단됐으며 노조원들은 개별적으로 ``복귀희망서``를 작성해 팩스 등을 이용해 회사 측에 발송했다.



회사 측은 노조가 집단 출근 투쟁을 접자, 이날 오후 그동안 굳게 닫아 놓았던 회사 정문을 개방했다.

취재팀  webmaster@yeosunews.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