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복지·봉사
LG석유화학 대형폭발...2명 사상촉매 교체 작업 중, 밸브 오작동 원인 인근 2-300M 유리창 깨질 정도의 폭발음



여수산단 내 엘지석유화학에서 25일 오후 5시경 대형 폭발 사고가 일어나 1명이 숨지고, 1명이 중태에 빠졌다.



사고는 엘지석유화학 BTX(벤젠.톨루엔.자일렌) KLP 제조 공정에서 이물질 제거 설비의 촉매 교체 작업 중, 밸브 오작동으로 인해 발생했다.



이 불로 촉매교체 작업을 하던 BTX생산팀 주승우(46.미평동)씨가 숨지고 윤병식(32. 소호동)씨가 온몸에 심한 화상을 입고, 성심병원으로 긴급 후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취재팀  webmaster@yeosunews.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