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여수 ‘드론 실증도시’ 2년 연속 선정섬 맞춤형 드론배송서비스 상용화 추진
여수시 진모, 작금, 개도권역에 3개의 배송거점에 드론배송서비스 상용화가 추진된다.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에 선정된 여수시가 섬 맞춤형 드론배송서비스 상용화 추진에 나서 섬 드론배송 하늘길이 ‘활짝’ 열릴 전망이다.

여수시는 국토교통부와 항공안전기술원 주관 2024년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공모에 2년 연속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국비 5억 원을 확보하고 오는 11월말까지 총 6억 5천만 원을 투입, ㈜스카이포츠드론서비스코리아․㈜무지개연구소․국제드론표준산업협회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지역특성을 반영한 섬 맞춤형 드론배송서비스 상용화에 나선다.

여수시 진모, 작금, 개도권역에 3개의 배송거점과 10개의 섬 마을과 캠핑장, 호텔리조트 등 지정된 15개의 배달점을 구축해 실 주문 배송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드론 이착륙장, 물품수취시설, 드론상황실 등 배송 인프라를 구축하고 비행로 개발, 드론안전관리시스템 등 섬 드론 배송 실증을 추진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해 시는 같은 공모에 선정돼 섬과 육지를 잇는 순환형 드론배송 서비스인 ‘바로가-도(島)’를 추진하고, 같은 해 드론특별자유화 구역으로 지정된 여수시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드론산업의 메카로 발돋움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