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여수시, 지속가능발전 미래 중장기 로드맵 마련 ‘힘찬 시동’‘현재와 미래를 잇는 지속가능한 미항 여수’ 목표로 8개월간 용역 추진
올해 처음으로 열린 '여수시 지속가능발전위원회' 회의 모습.

여수의 미래 발전의 초석을 다지는 중장기 로드맵이 마련될 전망이다.

여수시(시장 정기명)가 최근 시청 회의실에서 ‘여수시 지속가능발전 기본전략 및 추진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고, 여수의 미래 발전전략 모색을 위해 심도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이날 회의에는 정기명 시장을 비롯한 경제·사회·환경 분야 전문가 등 총 25명으로 구성된 지속가능발전위원회와, 부시장을 단장으로 부서장 30명의 구체적 실행방안 마련을 위해 행정자문 TF팀이 참여했다.

이번 연구용역은 지속가능발전 기본법과 관련 조례에 따라 ‘현재와 미래를 잇는 지속가능한 미항 여수’를 목표로 20년간의 기본전략과 이에 따른 5년간 추진계획 수립을 위해 오는 10월까지 추진된다.

용역의 주요 내용은 ▲여수시 여건 및 현황분석 ▲기본전략 및 추진계획 수립 ▲성과지표 개발 및 이행의 실효성 확보 방안 등을 다룰 예정이다.

회의에서 위원들은 ▲지방소멸, 인구위기에 대한 근본적 해법 제시 ▲해양, 관광, 산업 등 여수시 특성에 맞는 분야와 시책과 연계한 과제 집중 발굴 ▲관련 부서의 책임감 있는 실행력 요청 등을 제언했다.

천상국 공동위원장은 “시민과 전문가 등 다양한 계층이 참여할 수 있는 숙의공론화장 및 워크숍 등을 열어 시민들의 공감하고 실효성 있는 지속가능발전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기명 여수시장(공동위원장)은 “이번에 논의된 위원회 의견을 충분히 반영해 우리 시의 지속가능한 경제 성장, 포용적 사회 구현, 생태‧환경 및 기후위기 대응을 포함하는 종합적인 미래 발전전략이 수립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조규봉 기자  cgb21200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규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