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자산공원 등 4곳서 거행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기 위해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이 거행된다.

여수시는 6일 오전 자산공원과 선원동 현충탑, 화장동 국군묘지와 삼산면 서도리 전몰용사 위령비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보훈단체와 가족, 여수시장, 지역 국회의원, 시의장과 도‧시의원, 각급 기관단체장 등 10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날 오전 10시 전국적으로 울려 퍼지는 사이렌 소리에 맞춰 추념식이 시작된다.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와 분향, 추념사, 헌시낭송이 이어지고 현충일 노래 제창으로 행사가 마무리된다.

지역 청소년들은 국가유공자와 유족에게 추모 리본을 달아주고 몸이 불편한 어르신을 부축하는 등 1일 자원봉사자로 나선다.

여수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6․25전쟁 69주년 행사’와 ‘국가유공자 위안행사’ 등 다양한 호국보훈 행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