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 해상서 9톤급 어선 화재… 인명피해 없어9.77톤급 어선 화재로 선체 전소
여수해경이 화재가 발생한 어선에 소화수 등을 이용해 화재를 진압 중이다. <여수해경 제공>

여수 문서 인근 해상에서 9톤급 어선에 화재가 발생해 선체가 전소됐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20일 오후 7시 6분께 여수시 삼산면 문서 약 13km 해상에서 9.77톤급 어선 A호(여수선적, 승선원 1명)에 화재가 발생했다.

여수해경은 구조신호를 접한 인근 어선이 현장 도착 직후 사고 주변 해상에 표류 중인 구명뗏목에서 선장 L씨(46)를 발견해 구조했다고 밝혔다.

해경은 사고 현장에 도착 후 화재 어선 전체로 불길이 확산 중인 것을 확인하고 소화수 및 폼소화액을 이용해 큰 불길을 잡았지만 어선 선체가 전소됐다.

선장 L씨(46)는 승객 선실에서 타는 냄새와 함께 불꽃이 일어나 소화기로 자체 진화에 나섰지만, 불길이 잡히지 않아 통신기로 사고 사실을 알리고 보유 중인 구명뗏목을 이용해 탈출한 것으로 확인됐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화재 어선의 잔불을 정리하고 있으며, 정리가 끝나는 대로 안전지대로 이동시킬 계획이다” 며, “사고어선 선장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