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제철 맞은 ‘거문도 해풍쑥’ 본격 출하생쑥, 4색 떡국떡, 쑥차 등 인기 급상승...면역력 향상, 성인병 예방에 도움

여수 대표 농특산물이자 지리적표시 제85호로 등록된 ‘거문도 해풍쑥’이 출하를 시작했다.

‘거문도해풍쑥’은 육지로부터 114km 떨어진 거문도 청정지역에서 해풍을 맞고 자라 각종 미네랄이 풍부한데다 쑥 향이 진하고 부드러워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생쑥은 올해 이상고온 현상으로 평년보다 20일가량 빠르게 수확이 시작돼 3월 하순까지 출하될 예정이다. 가공용 쑥은 4월 상순부터 6월 하순까지 쑥떡·쑥차 등 가공 식품으로 연중 판매되고 있다.

특히 설 명절을 맞아 색도 곱고 맛도 좋은 4색 떡국떡(녹색 쑥+흰색 쌀+자색 고구마+노란색 단호박)이 신제품으로 개발돼 성황리에 판매중이다.

생쑥 판매가격은 시세에 따라 달라질 수 있지만, 1kg 한 상자에 1만 6천원 선이다. 구매은 영농조합 홈페이지(www.gmdssuk.com)나 전화(☎ 061-644-6968)로 신청하면 된다.

여수시는 거문도해풍쑥의 브랜드 강화를 위해 올해 규격 포장재, 적기출하 물류비, 드론을 이용한 친환경방제 등 1억 2천만 원의 사업비를 투입할 계획이다. 

조규봉 기자  cgb21200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규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