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관광
‘해양관광 휴양도시 여수!’ 입지 굳힌다2023년 빅데이터 분석 결과 누적 관광객 2,759만 명
외국인 관광객 전년 대비 8배 증가 인기 급상승
여수밤바다 전경

지난 한햇동안 여수를 찾은 누적 관광객이 2,759만 명으로 전년 대비 1.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여수시가 관광 정책의 질적 향상을 도모코자 매년 여수를 방문한 관광객들의 이동통신과 신용카드 매출 데이터 등을 바탕으로 관광객 수를 실질적이고 효과적으로 분석한 ‘여수 관광 빅데이터’ 자료에 따른 것.

빅데이터 분석 결과, 주목할 만한 성과는 외국인 관광객 수가 총 23만 명으로 2022년 대비 8배 이상 증가하며 ‘글로벌 해양관광 휴양도시’로의 위상을 실감케 했다. 이는 여수시가 7년 만에 중국 크루즈 선사 입항 등 총 5회의 국제크루즈 유치와 적극적 해외 MICE유치 마케팅이 실효를 거둔 것으로 평가된다.

연령별로는 40~50대 관광객이 가장 많이 여수를 찾았고, 다음으로 20~30대 순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은 관광객 수를 기록한 달은 7~8월로 여수가 여름 휴가지로 각광받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 가운데 20~30대 관광객은 종포해양공원과 여수세계박람회장을, 50~60대 관광객은 오동도, 향일암, 낭도·조발도 등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즐기는 경향을 보였다.

숙박객 수도 2022년에 비해 6.9%나 증가한 627만 명으로, 이 중 20대가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했다. 이는 여수시가 지난해 ‘전라남도 방문의 해’를 맞아 추진한 ‘단체 관광객 유치 보상금 지원’과 ‘남도 숙박할인 BIG 이벤트’ 사업 등 다양한 체류형 관광 상품을 선보인 것이 한 몫 한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이번 ‘여수 관광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올해 더 많은 국내․외 관광객이 여수를 찾을 수 있도록 신규 관광콘텐츠 개발과 맞춤형 밀착 마케팅을 적극 펼치겠다”고 밝혔다. 

조규봉 기자  cgb21200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규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