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서 차량이 전신주 충돌 모자 숨져
전신주를 들이받고 종잇장처럼 구겨진 사고 차량 <여수소방 제공>

도로를 달리던 승용차가 전신주를 들이받아 모자가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20일 0시 10분쯤 전남 여수시 소라면 현천리 편도 1차선 도로에서 A(25)씨가 몰던 승용차가 도로 옆에 있던 전신주와 충돌했다.

이 사고로 차량이 완파되고 운전자 A씨와 뒷좌석에 타고 있던 A씨의 어머니 B씨(55)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경찰은 밤 늦은 시각 주행하던 차량이 전신주를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데스크  yeosunews@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