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관광
여수시립국악단 정기연주회 19일 저녁 7시30분 예울마루서‘바람이 전하는 말’ ..아리랑 랩소디, 판굿, 좌수군의 북소리 등

여수시립국악단 제33회 정기연주회 ‘바람이 전하는 말’이 오는 19일 저녁 7시30분 여수예울마루 대극장에서 막이 오른다.

연주회는 총 2부로 1부 ‘Remember’는 진도아리랑을 모티브로 편곡한 아리랑 랩소디, 음악과 놀이의 종합예술인 판굿, 해금협주곡 등으로 구성됐다.

2부 ‘동백 바람에 날리어’는 이순신 장군의 굳은 의지와 결의를 표현하는 좌수군의 북소리, 민중의 함성 등 4곡이 연주된다.

특히 국내에서 가장 개성 있는 연주자로 꼽히는 해금연주자 강은일씨, 농기를 가지고 벌이는 민속놀이인 용기놀이의 대가 신세호씨, 여수청소년전통연희단 굴렁쇠놀이패의 무대도 함께 만나볼 수 있다.

공연은 5세 이상 입장이 가능하며 입장료는 전 좌석 5000원이다. 신기동 청음악기, 학동 비엔나레코드, 학동 엘림악기에서 예매 가능하다.

조승화 기자  frinell@hanmail.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승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