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관광
제3기 낭만포차 운영자 18명 최종 결정16일 음식품평회…1차 서류평가 합격자 32명 참가
평가위원 10명 음식맛 등 평가해 현장서 결과 발표
지난 16일 여수 낭만포차 운영자 선정 음식품평회가 열린 여성문화회관 조리실에서 참가자들이 음식을 만들고 있다.

여수시가 음식품평회를 통해 제3기 낭만포차 운영자 18명을 최종 결정했다.

시에 따르면 낭만포차 운영자 선정 2차 평가인 음식품평회가 지난 16일 여성문화회관 조리실에서 열렸다.

이번 음식품평회에는 이달 초 실시된 1차 서류평가 합격자 32명이 참가해 조리 실력을 겨뤘다.

평가는 참가자들이 정해진 시간에 대표음식을 요리하고 평가위원들이 맛, 청결성 등을 심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10명의 평가위원들은 심사기준에 따라 평가를 한 후 현장에서 결과를 발표했다.

최종 선발인원은 사회적 약자 3명, 지역단체 회원 2명, 청년층 9명, 일반시민 4명 등 18명이었다.

평가위원은 공정하고 객관적인 평가를 위해 대학교수 등 외부 전문가 10명으로 구성됐다.

평가위원장을 맡은 한양대 엄애선 교수는 “청결한 위생 관리는 물론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요리의 맛도 뛰어났다”며 “음식품평회에서 선보인 높은 수준의 요리를 낭만포차를 통해 제공해주시기 바란다”고 심사평을 했다.

시 관계자는 “시민불편을 최소화하는데 중점을 두고 낭만포차 운영을 관리할 계획”이라며 “음식의 맛을 높이고 서비스를 개선하는데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