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양지역 뉴스
광양시, 과속 무인 단속카메라 4개소 추가설치진월 IC~용지삼거리 방향 등, 교통사고 예방 효과 기대해

광양시가 과속으로 인한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운행지역 4개소에 과속 무인단속카메라를 설치한다.

설치 예정 장소는 진월 IC~용지삼거리 방향(김시식지 입구, 60km)와 중동 길호대교~광양항역 방향(홈플러스 사거리 앞, 60km), 태인대교~진월 IC방향(장재마을 앞, 80km), 옥곡~동광양IC 양방향(선유마을 앞, 60km) 등 4개소이다.

현재 이 곳은 도로가 직선이고 장애물이 없어 운전자들의 과속으로 인한 사망 사고가 빈번히 발생하는 등 주민들로부터 지속적으로 민원이 접수되어 왔다.

이에 시는 시민의 안전을 위해 지난 3월 전남지방경찰청과 광양경찰서, 도로교통공단과 합동으로 현장점검을 완료했으며, 4월 중 설치공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무인 단속카메라 설치가 완료되면 도로교통공단이 인수·검사 후 전라남도지방경찰청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황봉운 사회재난팀장은 “무인단속카메라 설치는 단순히 단속이 목적이아니라 운전자들이 속도를 줄임으로써 각종 사고를 예방하기 위함이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