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여수거북선축제 교통통제 시간 확인하세요”3일 시민회관∼종화사거리 오후 4시부터 8시 40분까지 차량 통제
시내버스 막차시간 저녁 11시까지 연장…市는 대중교통 이용 당부

‘제53회 여수거북선축제’가 3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여수시가 시민과 관광객 교통불편 해소를 위해 축제 기간 교통통제 정보를 사전 안내했다.

먼저, 5월 3일에는 통제영길놀이 구간인 시민회관-서교로터리-이순신광장-종화동사거리를 오후 4시부터 저녁 8시 40분까지 차량 통제한다.

또 이날 오림삼거리-봉강삼거리-한재터널로터리 구간은 오후 6시부터, 공화(종화)사거리-봉강삼거리-한재터널로터리는 오후 5시부터 저녁 8시 40시까지 차량 진입을 전면 통제한다.

주무대가 설치된 이순신광장의 소녀상부터 중앙동주민센터까지 이어지는 250m 도로도 5월 3일부터 5일까지 통제한다.

차량통제에 따른 방문객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내버스 막차시간을 저녁 11시까지 연장한다.

시는 축제장을 찾는 차량을 인근 임시주차장으로 유도해 원활한 교통 흐름을 유지할 계획이다.

주차장은 엑스포장 스카이타워주차장, 진남초등학교, 서초등학교, 국동수변공원, 여수시청, 선소, 흥국체육관 등 이순신광장과 선소 일원에 4400여 면을 마련했다.

또 주차장과 연계해 셔틀버스 10대를 오후 1시부터 저녁 11시까지 운영한다. 셔틀버스는 엑스포장 스카이타워, 국동수변공원, 여수시청에서 각각 출발해 이순신광장에 도착한다.

시 관계자는 “이번 거북선축제에도 많은 관람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한다”며 “즐겁고 안전한 축제를 위해 대중교통과 셔틀버스 이용에 협조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민과 관광객들이 축제를 즐기고 안전하게 돌아가실 수 있도록 교통대책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2019년 문화관광 육성축제이자 전라남도 대표축제인 ‘제53회 여수거북선축제’는 오는 5월 3일부터 5일까지 이순신광장과 선소 일원에서 ‘진남호국의 얼, 만세 불빛이 되다’라는 주제로 펼쳐진다.

박성태 기자  mihang21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