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해경, 유조선 음주운항 선장 적발혈중알코올농도 0.184% 상태로 약 11km 운항
음준 운항하다 여수해경에 적발된 유조선 S호

혈중알코올농도 0.184% 상태로 2천 톤급 유조선을 운항한 선장이 해경에 적발됐다.

27일 여수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후 10시 20분경 여수 오동도 남동쪽 6.8km 앞 해상에서 석유제품운반선 S 호(2,163톤, 한국선적) 선장 A 모(59세, 남, 경북포항) 씨가 음주 운항 혐의로 적발됐다.

A 모 씨는 26일 출항 전 선내 식당에서 선원 4명과 함께 소주 4명을 마시고 같은 날 10시경 여수 만성리 앞 묘박지에서 일본 타고노아라항으로 이동하기 위해 출항, 오동도 앞 해상까지 약 11km를 음주 운항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해경은 익명의 제보를 받고 여수 오동도 앞 해상에서 S 호를 정선시키고, 선장 및 선원 상대 음주측정 결과 A 씨는 혈중알코올농도 0.184%로 확인됐으며, 선박 안전을 위해 안전 해역에 S 호를 투묘조치 했다.

해경은 선장 및 선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음주 운항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