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양지역 뉴스
광양시,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녹색도시 앞장명당산단, 익신산단, 컨부두사거리에 5.4ha(16,360평)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광양시가 미세먼지 차단숲으로 쾌적한 녹색도시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광양시가 태인동 명당산단과 광양읍 익신산단, 중마동 컨부두사거리 주변 녹지대에 가시나무와 메타세쿼이어 등 16종의 수목 약 22,000주를 식재해 미세먼지 차단숲을 조성했다.

이번 사업은 산림청이 주관하는 ‘2019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사업’에 선정되어 전라남도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예산의 53%에 해당하는 50억 원을 확보함에 따라 실시되었다.

시는 지난해 하반기 산림청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사업비 20억 원을 확보해 명당산단 1·2지구에 차단숲을 조성하고, 정부 추경을 통해 확보한 30억 원의 예산으로 익신산단에 차단숲을 조성한 바 있다.

또한, 낙찰차액을 활용하여 중마동 광양항(컨부두사거리 일원) 주변에 미세먼지 차단숲을 조성하며 올 한해 5.4ha(16,360평) 대단위 면적에 미세먼지를 차단숲을 조성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시는 오는 2020년에도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사업에 30억 원을 확보하여 초남공단과 신금산단 주변 녹지대에 3ha(약 9천평)면적을 조성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도시숲 조성사업’을 통해 16억 원을 확보하여 광양읍 나들목과 도립미술관 주변 등 자투리공간을 활용한 녹색공간 확보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상범 공원녹지과장은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사업은 사회재난으로 대두되는 미세먼지에 대응하는 중요한 전략 중 하나로 미세먼지 발생원을 주거지역으로 유입되는 것을 차단할 수 있다”며, “신선한 공기를 도심권으로 확산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조성․관리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는 산림청이 주관하는 명상숲 우수사례(신규 조성부분)에 광양 골약초등학교 명상숲이 선정되어 우수 기관으로 표창을 받는 성과를 이뤄냈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