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여수시-자원봉사단체, 구례군 수해 복구 ‘구슬땀’여수시 유관기관, 자원봉사단체 자발적 봉사 손길 봇물
수해복구 완료 시까지 ‘구례군 자원봉사 희망버스’ 운영
여수시와 자원봉사단체가 구례군 수해복구에 참여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여수시와 유관기관, 자원봉사단체가 폭우 피해지역인 구례군을 방문해 긴급수해복구 활동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11일 시청 공무원과 여수시 새마을지회 회원, 여수시 체육회 등 회원 60여 명은 구례 5일장 일대 상가 등에서 나온 폐기물을 정리하고 오염된 가재도구들을 씻는 활동을 펼쳤다.

여수시는 11일부터 수해복구 완료 시까지 참여 희망 자원봉사단체의 신청을 받아 매일 8시 여수문화홀에서 자원봉사 희망버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갑작스러운 폭우로 상심이 큰 지역 주민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신속한 복구를 위해 유관기관과 자원봉사단체의 역량을 결집해 피해지역 주민들이 빠르게 일상으로 돌아가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례군은 지난 5∼9일까지 평년의 3분의 1에 해당하는 379.5㎜의 기록적인 폭우가 내려 인명과 가옥 피해 1천182채 침수, 농경지 및 축사 침수, 도로 및 교량 유실 등 역대급 피해가 발생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