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전남도, 남해안남중권 중장기 발전 밑그림 그린다7일 전남 동부․경남 서부 연계 협력사업 발굴․공동연구 첫발
전라남도는 경남도와 공동으로 7일 광양시청에서 ‘남해안남중권 발전전략 수립 공동연구’ 착수보고회를 열었다.

전라남도는 경남도와 공동으로 7일 광양시청에서 ‘남해안남중권 발전전략 수립 공동연구’ 착수보고회를 열어 남해안남중권 발전 초석 마련에 나섰다.

이번 공동연구는 생활․경제권이 겹치는 전남 동부와 경남 서부를 연계한 지역 중심의 균형발전 전략 마련을 위한 것이다. 지난 2월 전남도, 경남도, 광주전남연구원, 경남연구원 등 4개 기관이 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이번 착수보고회를 통해 본격 추진된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남해안남중권을 중심으로 도약하는 미래상을 공유하고 지역 특성과 잠재력을 최대한 활용한 향후 10년 발전방안 수립의 필요성에 공감했다.

또한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해당 시군도 참석해 협의회 차원의 공동 발전방안에 관한 의견을 개진하고 지역발전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전남도는 연구용역을 통해 남해안남중권 대내외 여건과 정부 정책 분석을 통한 비전과 목표를 정하고, 경제․산업, 문화․관광, 교통․물류 분야별 발전전략과 실행계획 수립 등 주요 과업을 바탕으로 남해안남중권 발전을 위한 중장기 로드맵을 마련할 방침이다.

특히 다양한 대형 프로젝트를 집중 연구해 초광역 협력사업과 지역 공약이 반영되도록 정부 건의 활동을 함께 펼칠 계획이다.

이번 연구는 계획 수립을 위한 분야별 전문가 그룹을 활용해 광주전남연구원과 경남연구원이 공동으로 연말까지 수행한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