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건전한 여론 형성 사회적 공기(公器)로서 역할 부탁<여수신문 창간 제27주년 축사>
김회재(더민주 여수을) 의원

반갑습니다.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국회의원입니다.

먼저 <여수신문 창간 2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창간 이후 27년 동안 여수신문을 이끌어오신 박양규 대표이사님을 비롯한 여수신문 가족 여러분의 헌신에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최근 인터넷, SNS, 방송매체의 급속한 발달로 인해 우리는 정보의 홍수 속에서 살고 있습니다. 새로운 미디어들은 빠르게 정보를 전달하기는 하지만 신뢰성이 높은 내용을 담기에는 어려움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지난 27년간 정론직필로서 우직하고 정의로운 등불을 자처해온 여수신문과 같은 올바르고 신뢰할 수 있는 언론의 역할이 중요해지고 있는 것입니다.

앞으로도 여수신문이 지역의 내용을 풍부하게 담아 매일 우리의 눈과 귀가 되어줄 뿐 아니라, 건전한 여론을 형성하는 사회적 공기(公器)로서 역할을 지속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저 또한 여수의 발전을 위한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무엇보다 최근 확정된 전라선 KTX 고속철도 사업과 여수~남해 해저터널 건설, 수서발 SRT 전라선 운행 등의 대규모 SOC 사업을 통해 여수가 남해안 남중권 성장의 핵심축을 담당해줄 것으로 기대합니다.

여수 시민들이 추진위원회를 조직하여 힘을 모으고 있는 여수 대학병원 유치를 통해 전남 동부권의 열악한 의료서비스가 확충되어야 합니다.

COP28 여수 유치가 확정되고, 여수가 기후위기 대응 선도도시로서 세계적인 국제해양산업관광문화도시로 도약하기를 기대합니다. 우리의 청년들이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는 기회와 희망의 도시가 되도록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해 임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여수신문의 창간 제2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박양규 대표이사님을 비롯한 오늘 참석한 모든 분들의 가정에 늘 건강과 행운이 함께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데스크  yeosunews@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