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여수 사회적기업, 온라인 도시장터 ‘투리픽’ 개최네이버 쇼핑라이브 ‘청상어마켓’ 방송 중 5% 할인쿠폰
권오봉 여수시장이 지난 8일 여수시가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를 위해 추진하는 온라인 비대면 도시장터 ‘투리픽’ 녹화현장을 찾아 사회적경제기업 대표들과 함께 발전 의지를 다지고 있다.

여수시사회적기업협의회가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진남체육공원에서 사회적경제기업을 대상으로 온라인 비대면 도시장터 ‘투리픽’을 열고 있다.

‘투리픽’(tomorrow little picnic의 줄임말)은 시민들이 가볍게 소풍을 나가듯 사회적경제 기업의 제품과 서비스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온라인 플랫폼이다.

이번 행사는 나무애그림, 송시마을 등 20개 여수 사회적기업이 참여해 한과류, 송편, 갓김치에서 공예품과 여행상품까지 경쟁력 있는 30여 개 품목을 선보인다.

도시장터 기간 네이버 쇼핑라이브를 통해 기업대표가 직접 제품을 소개하며 온라인 실시간 방송으로 소비자와 소통이 이루어지며, 방송시간내 ‘청상어마켓’에서 상품 구입시 5%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방송시간은 12:20~16:10까지로 자세한 일정은 여수시 홈페이지와 ‘청상어마켓’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도시장터가 끝나도 13일까지 무료배송을 지원한다.

여수시사회적기업협의회 김해룡 대표는 “온라인을 통한 홍보의 자리를 마련해준 여수시에 감사하다”며,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그동안 민선7기 공약사항으로 ‘지역 내 사회적경제기업, 기업가 100개 발굴’이라는 목표를 세우고 98개 기업‧기업가(사회적경제기업 69개, 청년기업가 29명)를 발굴하며 지속가능한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 왔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