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화순백신산업특구, 글로벌 백신 허브 도약4일 화순국제백신포럼 개막

세계적인 백신 석학들이 모여 코로나 팬데믹 시대 한국 백신의 위상과 동향을 전망하고 백신산업의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4일 전남도에 따르면 국내 유일 백신산업특구인 화순에서 ‘2021 화순국제백신포럼’이 열렸다.

국제백신포럼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구충곤 화순군수, 신정훈 국회의원, 이강호 백신글로벌허브화추진단장, 이준행 포럼 추진위원장, 제롬 김 국제백신연구소(IVI) 사무총장을 비롯한 국내외 백신 석학과 연구기관장, 기업·의료계·학계 관계자 등 500여 명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했다.

포럼은 5일까지 열리며, 전남도 대표 유튜브 채널인 ‘으뜸전남튜브’와 줌(ZOOM)으로 동시 생중계한다. 1일차에는 ‘코로나19 팬데믹 시대, 한국 백신의 위상’을 주제로 개회식을 비롯해 투자협약, 주제발표, 전문가 세션 및 토론을 진행했다.

세계적 백신연구 권위자 제롬 김 사무총장이 ‘팬데믹에서 엔데믹으로 전환하는 시점에 코로나19 사태에서 배운 글로벌 백신에 대한 교훈’을 주제발표 했다.

전문가 세션에서는 한이 김(Hani Kim) 글로벌헬스기술연구기금(Right Fund) 대표, 강창율 셀리드 대표, 정재훈 가천대학교 교수, 성백린 백신실용화기술사업단 단장 등 국내외 백신 석학 4명이 안전한 일상회복과 효과적 백신 접종 등에 대해 발표했다.

이날 전남도와 화순군은 치료백신 및 면역치료제 개발 유망 바이오제약기업 6곳과 227억 원 상당 투자협약을 했다. 앞으로 90명의 고용 창출이 기대된다.

투자기업은 ▲세포치료제(줄기세포) 의료기기 제조기업 ㈜미라셀 ▲벤처기업협회 스타트업 부문 최우수 벤처기업으로 선정된 바이오의약품(엑소좀) 치료제 개발 기업 브렉소젠㈜ ▲코로나19 변이 백신 등 각종 백신 개발 기업 ㈜진매트릭스 ▲분자진단․유전체 분석 기업 ㈜코사이언스 ▲2012년부 2021년까지 혁신형 제약기업에 선정된 전문의약품 제조업체 ㈜비씨월드제약 ▲항암제 개발 기업 ㈜바이오웨이다.

협약에 따라 기업들은 전남도, 화순군과 힘을 모아 제품을 연구개발하고 백신산업특구에 생산공장을 건립한다. 앞으로 전남의 미래 성장 동력인 백신산업의 집중 육성과 화순백신산업특구의 글로벌 백신 허브 도약의 기반이 될 전망이다.

이원용 기자  rain5504@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