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선거 6.1전국동시지방선거
박범계 전 장관, 정기명 후보 지원 유세 나서“여수시민과 여수를 위한 훌륭한 시장이 될것”
▶박범계 전 법무부장관이 30일 정기명 여수시장 후보 지원유세에서 손을 들어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여수를 방문한 박범계 전 법무부장관이 정기명 여수시장 후보 지원유세에서 “여수시민과 여수를 위한 훌륭한 시장이 될 것”이라고 한껏 치켜세웠다.

박범계 전 장관은 30일 오전 8시 쌍봉사거리에서의 지원유세를 갖고, 인근 진남시장과 서시장, 교통시장 등 재래시장을 돌며 상인들을 만났다.

유세에서 박범계 전 장관은 “여수는 올 때마다 대한민국에 이렇게 아름답고 인심 좋고 정말로 좋은 분들이 많은 도시, 무궁한 발전을 기약한 환경 조건을 갖춘 도시”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그런데 이렇게 좋은 조건을 갖고 있는 여수시가 1천만 관광객이 깨지고 인근 도시와 경쟁에서 밀리고 있는 현실이 가슴 아프다”고 밝혔다.

그는 또 “우리 정기명 변호사는 정기명 후보는 말 그대로 여수에서 초중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전남대학 법학과를 재학해서 변호사가 되신 분”이라며, “이는 정기명 후보가 여수시장이 된다면 말 그대로 오로지 여수 시민들을 위한 여수를 위한 그러한 훌륭한 시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특히, “정 후보는 여수만 르네상스를 통해서 여수를 해양레저스포츠가 어우러진 세계 최고의 도시를 만들 적합자”라며, “우리 민주당의 당당하고 휼륭한 여수시장 후보 정기명을 전국에서 최다득표로 당선시켜 주셔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정기명 후보는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천 길을 한걸음에 달려와 준 박범계 전 장관에게 감사드린다”며, “반드시 시장이 되어 지역갈등을 끝내고 진정한 3려통합을 위해 소통과 화합의 정치로 보답하겠다”고 다짐했다.

정 후보는 또 “여수가 전남의 중심, 나아가 대한민국의 중심이 되기 위해서는 참여, 즉 투표하는 것이 민주주의를 지키는 일이다.”며 “오는 6월 1일에는 반드시 투표를 통해 더불어민주당을 지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연일 유세 강행군에 나선 정기명 더불어민주당 여수시장 후보는 민주당 시도의원 후보들과 함께 남은 이틀 동안 11호광장, 여수시청 앞, 여서동 로터리 등 여수 주요 교통 중심지역을 돌며 총력 유세전을 가질 예정이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