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시문화원, 환경미화원 위해 휴게시설 공유28일 여수시도시관리공단과 협약 체결
여수시도시관리공단과 여수시문화원이 환경미화원 휴게실 이용 협약을 체결했다.

여수시문화원이 문화원 건물 일부를 환경미화원의 휴게 쉼터로 개방한다.

여수시문화원과 여수시도시관리공단은 28일 도심 청결을 위해 새벽부터 구슬땀을 흘리는 환경미화원들의 휴게 환경 개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현재 환경미화원 휴게시설은 총 6군데가 있지만 인근 근무자들이 아니면 이용하기 쉽지 않기 때문에 각 거점별로 쉴 공간이 절실하다.

이번 협약체결로 환경미화원은 평일 아침 8시부터 오후 1시까지 여수시문화원 3층에 마련된 공간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게 된다.

특히 여수 해양 공원 일대를 담당하는 환경미화원들은 넓고 쾌적한 시설에서 휴식을 취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번 협약을 반겼다.

도시관리공단 김유화 이사장은 ”지역공동체의 협력과 공유를 통해 지역의 문제를 해결하는 좋은 사례로서 여수시문화원의 협력에 감사드린다“며, ”우리 공단도 공유와 나눔 문화 확산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정행균 여수시문화원장은 ”평소 환경미화원들을 바라볼 때 저분들 쉼터가 필요하겠구나! 인식하던 차에 여수시도시관리공단 측과 협의로 휴게공간을 마련하게 되어 제 마음이 가볍고, 미항 여수를 대한민국 관광 1번지로 만드신 장본인들이라 생각하며, 점차 이분들을 위하여 사회적 사기진작과 개선이 필요하다“라고 협약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여수시도시관리공단은 지난 1월 25일에도 ‘시설개방을 통한 환경미화원 휴게시설 공유’를 위해 여천제일교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