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양지역 뉴스
광양만권 핵심 전략산업 이차전지 육성 '한뜻'서동용 국회의원, 광양만권 이차전지 전략산업 육성 위한 토론회 개최
서동용 국회의원

광양만권 핵심전략산업으로 이차전지를 육성해 지역경제성장의 동력과 발판을 마련해야한다는 주장이다.

서동용 국회의원(순천광양곡성구례을)은 20일 광양시청에서 전남도·광양시 공동주최로 광양만권 이차전지 전략산업 육성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광양만권 기회발전특구 지정 추진과 이차전지 산업을 지역의 핵심 경제성장 동력으로 키워나가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의 첫 주제발표는 “기회발전특구 소개 및 추진현황”을 주제로 한양여대 오문성 교수가 맡았다.

오 교수는 민간참여 확대를 유도하기 위한 세제 및 금융 혜택 등 적극적인 지원책 설계로 이차전지 관련 기업과 연구소, 전문 기관의 유치를 통해 기회발전특구를 추진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두 번째 주제발표는 포스코경영연구원 박재범 수석연구원이 나섰다. 이차전지의 최신 동향과 신기술 트렌드에 대해 소개하고, 지자체를 포함한 민관의 유기적인 협력체계 구축으로 광양만권 이차전지 산업을 육성하고 고도화하는 전략에 대해 발표했다.

이어지는 토론에서는 기존 포스코 및 이차전지 관련 소재 업체는 물론 화학융합시험연구원, 친환경 리튬 이차전지 재활용센터 구축사업 등 이차전지 산업·연구생태계가 갖춰진 광양의 풍부한 인프라가 언급됐다.

잘 갖춰진 인프라를 토대로 기회발전특구를 추진하고 지역 내 인력양성과 고용창출까지 이어지는 경제성장의 선순환 모델 구축이 강조됐다.

한편 이날 토론회 참석자들은 이차전지 산업이 광양만권 내 핵심 전략산업으로 발돋움해서 전남 동부권과 전라남도 첨단산업의 선도적 역할을 해야 한다는 데에 뜻을 함께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