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광양지역 뉴스
서동용 의원, ‘이재명 영장기각’ 서명운동민주당 시도의원 전원 참여, 시민 1천여명 탄원서 서명 ‘호응’
서동용 국회의원과 광양시 지역구 민주당 시도의원 전원, 주요 당직자 등 20여 명이 지난 24일 광양 옥고 시장을 찾아 이재명 영장기각 서명운동을 벌였다.  <사진 의원실 제공>

더불어민주당 순천·광양·곡성·구례(을) 지역위원회(위원장 서동용)가 24일 전남 광양 소재 옥곡 5일 시장을 찾아 이재명 당 대표 불구속을 청원하는 서명운동을 벌였다.

이날 서명운동에는 지역위원회 소속 서동용 국회의원과 광양시 지역구 민주당 시도의원 전원, 주요 당직자 등 20여 명이 참여했다.

지역위원장인 서동용 국회의원의 서명을 시작으로 민주당 소속 시도의원 전원이 탄원서에 서명했으며, 옥곡시장을 찾은 시민 1,000여 명도 서명부에 이름을 올리며 이재명 대표의 구속영장 기각 탄원서에 이름을 올렸다.

이들은 탄원서를 통해 “이재명 대표는 검찰 소환과 재판에 성실히 응하면서도 결코 당무를 소홀히 하지 않았다”며 “이재명 대표가 구속된다면 민주당이 제1야당으로서 지금까지 처리해왔던 중요 안건들의 연속적 처리가 어려워질 것이고, 당장 상임위 등 입법 활동 마비가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주장했다.

이로 인해 “민주당이 정당으로서 책무를 다하지 못하게 될뿐더러 국민의 대의기관인 국회가 제 역할을 다하지 못하는 상황이 초래될 것”이라며 구속영장 기각을 호소했다.

한편 이날 받은 탄원서는 민주당 전남도당을 통해 오는 26일 구속적부심이 예정돼있는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전달될 예정이다.

데스크  yeosunews@daum.net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