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여수서 최근 3년간 12월 중 해양 사고 68건운항 부주의, 정비 불량, 관리 소홀 등 주요인
경비함정이 소화포로 어선에 발생한 불길을 잡고 있다. 여수해경 제공

여수해양경찰서 관할 해역에서 최근 3년간 12월 중 해양사고 68건이 발생해 2명이 사망한 것으로 나타났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최근 3년간 겨울철인 12월 중 선박 사고 61건, 연안 사고 5건, 오염 사고 2건 등 총 68건의 해양 사고가 발생해 2명이 숨졌다.

사고 원인은 운항 부주의, 정비 불량, 관리 소홀 등이 주요인이었다.  특히, 겨울철은 기상악화로 인한 사고 개연성과 단시간에도 인명피해 가능성이 높은 계절로 해양 종사자들의 안전 수칙 준수와 더불어 예방 활동 노력이 강조된다.

해경은 어선과 해양 시설물 화기 취급 부주의로 인한 화재 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 점검과 교육을 통해 안전의식을 높이고 있고, 예선 및 부선 등 고위험 선박 안전관리 등을 강화하고 있다.

여수해양경찰서(서장 고민관)는 “겨울철 기상악화로 인한 해양 사고 개연성이 높아 피해 최소화를 위해 예방과 대비를 하고 있으며, 해양 종사자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