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전남도, 친환경 양식산업 경쟁력 확보에 630억 투입양식어장 자동화시설, 굴까기 작업장 현대화, 유망품종 육성 등 집중 관리
어류양식 자동화시스템.

전라남도가 경쟁력 있는 친환경 양식산업 육성을 위해 올해 63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전남도는 양식시설 자동화 및 첨단화 설비 지원을 확대하고, 수산재해 예방사업, 지역특화품종 집중 육성 등 양식산업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24개 사업을 추진한다.

분야별로는 친환경양식어업 육성과 양식 생산지원 등 13개 사업에 395억 원을 들여 스마트 양식시설 구축, 양식어장 자동화시설, 사료 급이 자동화 시스템, 어류양식 관리시스템을 구축한다.

또 영광 참조기 양식산업화센터 기반시설 공사비로 60억 원, 안정적 물김 생산을 위해 14억 원을 신규 투입한다.

수산재해 대응과 예방을 위해 6개 사업, 153억 원을 편성해 양식수산물 재해 보험료를 지원, 어업인 부담을 경감하고 적조 발생 대응 및 이상수온 대응 장비, 백신·면역증강제를 보급하며 2차 피해 방지를 위한 폐사체 처리기를 지원한다.

이와 함께 위생적인 생굴 생산기반 확충을 위해 예산 50억 원을 신규 투입해 굴 까기 작업장을 현대화함으로써 굴 수출 확대 등 전략품목 육성기반 구축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박영채 전남도 친환경수산과장은 “지속적인 수산양식 기반 구축을 통해 고품질 수산물 생산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앞으로 인공지능(AI), 정보통신기술(ICT) 등 첨단기술을 수산양식에 접목해 해양환경 변화에 따른 양식환경 변화에도 적극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조규봉 기자  cgb212003@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규봉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