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산단
광양항 1월 컨테이너 물동량 10.3% 증가전년 대비 두자리 증가율
광양항 컨테이너부두 전경

여수광양항만공사는 광양항이 올 1월에 처리한 컨테이너 물동량이 전년 대비 10.3% 증가한 16만TEU(1TEU는 20피트 컨테이너 박스 1개)라고 28일 밝혔다.

세부적으로는 수출입 물동량이 5.3% 증가한 13만4천TEU, 환적 물동량은 54.8%로 대폭 증가한 2만6천TEU를 기록했다.

수출입은 중국발 물동량이 15.1% 증가하며 전체 증가세를 견인했으며 광양항의 주력 품목인 석유화학(18.2%)을 비롯하여 잡화 품목(15.7%)이 고루 증가하였다.

또한, 지난해 1선사 1항로 유치 영업에 따른 성과로 신규 입항한 덴마크 선사 머스크(Maersk)의 중남미 서비스가 중남미 환적 물동량 8천여TEU(전년 동기 광양항 중남미 환적 0TEU)를 처리하면서 환적 물동량 증대에 기여하였다.

공사 관계자는 “2023년 총 8개의 컨테이너 정기선 항로가 광양항에 신규 입항하였다”며 “상기한 머스크의 중남미 서비스 외에도 HMM의 유럽 지중해 서비스가 연이어 신규 입항하는 등 박성현 사장 취임 이후 UNCTAD 항만 연결성 지수가 2년 연속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