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도정소식
윤 대통령 전남 의대 신설 발언 '주목'의대 공동유치 부정적…“지자체가 먼저 선정해야”
전남도, 순천대·목포대 중 한곳 선정 과제 떠맡아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 14일 전남도청에서 열린 민생토론회에서 지역 최대 현안인 전남 국립의대 신설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

윤 대통령은 토론회 말미에 김영록 전남지사의 국립 의대 신설 건의에 대해 "국립 의대 문제는 어느 대학에 할 것인지 전남도가 정해서, 의견 수렴해서 알려주면 추진하도록 하겠다"고 언급했다.

이는 전남도가 먼저 도민 의견을 수렴해 의대를 설립할 대학을 선정해 정부에 알려주면 설립을 추진하겠다는 의미로 받아들여진다.

따라서 전남도가 추진하는 순천대와 목포대가 공동으로 의대를 유치하려는 데 대해 부정적 견해를 밝힌 것 아니냐라는 해석이다.

전남도가 순천대와 목포대 중 의대를 설립해 대학을 선정해야하는 과제를 떠맡았다는 시각이다.

한편, 전남도는 대통령 언급을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면서도 순천대와 목포대 공동의대 설립추진을 고수하며 보건복지부에 요청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