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자치
정기명 시장, 행안부·기재부 방문 국고확보 총력세수 감소 따른 지방비 부담 가중 국비확보에 전력 투구
정기명 여수시장이 26일 행정안전부 진선주 특별교부세과장을 만나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개최준비를 위한 특별교부세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 (사진 오른쪽 첫 번째 정기명 시장, 두 번째 진선주 교부세과장)

정기명 여수시장이 26일 행정안전부, 기획재정부를 찾아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한 활동을 본격화했다.

이번 방문은 ‘글로벌 해양관광휴양도시’ 및 ‘여수만 르네상스 실현’을 위해 지역현안 사업을 정부예산에 최대한 반영코자 함이다.

특히 2년 반 앞으로 다가온 2026여수세계섬박람회를 준비함에 있어 지방교부세 및 자체 세입 감소 등의 어려운 지방재정 여건으로 지방비 부담이 가중됨에 따라 국비확보에 전력투구하겠다는 의지다.

이날 정 시장은 행정안전부 최병관 지방재정경제실장, 진선주 교부세과장, 기획재정부 조용범 사회예산심의관, 황순관 경제예산심의관, 안상열 복지안전예산심의관 등을 차례로 만나 분야별 현안사업에 대한 당위성을 설명하고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먼저 오전에는 행정안전부를 찾아서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국제행사 준비를 위한 기본 인프라 구축 지원 특별교부세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주행사장 기반시설 및 주차장 조성 공사 ▲주행사장 진입도로 확장 및 환경 정비 사업 ▲섬박람회장 주변 스마트 조명등 설치 등 3건을 건의했다.

정 시장은 섬박람회 주행사장에 전기·통신 및 배수로 시설 등을 구축하고 주차장을 조성해 돌산읍 주행사장의 교통 체증 방지와 정체구간 해소 등은 성공적인 섬박람회 행사 운영을 위한 필수 사업임을 역설했다.

이어 오후에는 기획재정부를 찾아 지역의 주요 현안 사업들이 2025년도 정부 예산안에 최대한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주요 건의 사업은 ▲광양(Ⅳ) 공업용수도 사업 ▲삼산면 장촌·죽촌마을 하수처리시설 설치공사 ▲선소항 오염퇴적물 준설 및 정비사업 ▲여수시 조선소 집적화 대상지 준설사업 ▲여수세계박람회장 사후활용 마스터플랜 수립 용역 ▲호남권역 대용량포방사시스템 도입 등이다.

특히 지난 2006년 준설 사례가 있는 ‘선소항 오염퇴적물 준설 및 정비’ 사업은 선소 앞바다에 오염된 퇴적물로 인한 심한 악취를 방지하고 정화작업으로 수질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반드시 필요한 사업임을 강조했다.

또한 ‘호남권역 대용량포방사시스템 도입’은 기후변화로 인한 집중호우와 태풍 등의 침수 피해 발생에 따른 신속한 재난대응을 위해 소방청의 방사시스템 단계별 구축 계획에 따른 도입의 당위성을 피력했다.

정기명 여수시장은 “우리 시 주요 현안사업이 부처예산 편성 단계부터 반영될 수 있도록 중앙정부와 긴밀한 협조 체계를 구축하는 등 정부 예산안 확정 전까지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병곤 기자  bibongsan801@naver.com

<저작권자 © 여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